원숭이도 불평등을 거부한다

맨큐 선생의 블로그[1]에서 이런 영상을 보았다.

Capuchin monkey가 각각 한 마리씩 들어있는 두 개의 우리에 각각 돌멩이를 넣고 그것을 되돌려 주면 보상을 주는 실험을 하는데, 양쪽 똑같이 오이를 주면 잘 받아먹는다. 그런데 한 쪽은 오이를 주고 다른 한 쪽은 포도를 주면 오이를 받는 쪽이 오이를 거부한다. TED강연[2]에서 설명하는 사람은 영장류학자 Frans de Waal이라고 한다. 음.. 갑자기 이런 연구에 관심이 생기는군 ㅋㅋ 전체 강연도 볼만하니 시간나면 한 번 보시길.

 


2017.10.26
프란스 드 발 저/이충호 역, “동물의 생각에 관한 생각“, 세종서적, 2017

강조는 원문을 따름.

협력에 관한 실험은 인지에 관한 질문을 자주 던진다. 행위자들은 파트너가 필요하다는 사실을 인식하는가? 그들은 파트너의 역할을 아는가? 그들은 전리품을 나누려고 하는가? 만약 한 개체가 모든 전리품을 독차지하려고 한다면 장래의 협력을 망칠 게 분명하다. 따라서 동물은 자신이 얻는 것분만 아니라 자신이 얻는 것과 파트너가 얻는 것을 비교하는 데에도 신경을 쓴 다고 가정해야 한다. 불공평은 분명히 염려할 만한 요소이다.

이 통찰은 세라 브로스년과 내가 검은머리카푸친 쌍들을 대상으로 실시해 아주 큰 인기를 끈 실험에 영감을 주었다. 검은머리카푸친이 어떤 과제를 수행하고 나면 우리는 두 원숭이에게 오이 조각과 포도를 보상으로 주었는데, 이렇게 결정한 것은 모든 검은머리 카푸친이 포도를 오이보다 좋아한다는 사실을 확인했기 때문이다. 동일한 보상을 받는다면, 설사 그것이 오이라 하더라도, 원숭이들은 별 탈 없이 과제를 수행했다. 하지만 한 원숭이에게는 포도를 주고 다른 원숭이에게는 오이를 주면 불공평한 결과에 격렬하게 저항 했다. 오이를 받은 원숭이는 첫 번째 조각은 만족스럽게 씹어 먹었지만, 자신의 동료가 포도를 받았다는 사실을 알고 나서는 성질을 부렸다. 이 원숭이는 초라한 채소를 던져버리고는 흥분을 이기지 못해 부서질 정도로 시험실을 심하게 흔들어댔다.46

다른 동료가 더 좋은 음식을 받았다는 이유로 괜찮은 음식을 아예 거부하는 태도는 경제 게임에서 사람들이 나타내는 반응과 닮았다. 경제학자들은 이런 반응을 ‘비합리적’이라고 이야기하는데, 정의상 아무것도 받지 않는 것보다는 그래도 뭔가를 받는 게 이익이기 때문이다. 그들은 원숭이는 평소라면 아무 문제 없이 먹을 음식을 절대로 거부하지 않아야 하며, 사람 역시 아무리 작은 제의라도 거부하지 말아야 한다고 말한다. 1달러라도 받는 편이 한 푼도 받 지 못하는 것보다 낫다. 하지만 세라와 나는 이런 종류의 반응이 과연 비합리적인지 확신이 서지 않았다. 왜냐하면 이런 반응은 결과를 공정하게 만들려는 노력이며, 협력을 계속 유지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기 때문이다. 이 점에서 유인원은 원숭이보다 한 발 더 나아가는지도 모른다. 세라는 침팬지가 가끔 반대 방향의 불공정에도 항의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즉, 남보다 적게 얻는 것에만 반대할 뿐만 아니라 남보다 많이 얻는 것에도 반대한다. 포도를 받은 침팬지는 자신에게 유리한 결과를 거부할 수도 있다! 이것은 분명히 인간의 공정성 감각에 더 가까운 것이다47

 


46 Brosnan, S. F., and F. B. M. de Waal. 2003. Monkeys reject unequal pay. Nature 425:297~99. See also “Two Monkeys Were Paid Unequally,” TED Blog Video, http://bit.ly/1GO05tz.
47 Brosnan, S. F., et al. 2010. Mechanisms underlying responses to inequitable outcomes in chimpanzees. Animal Behaviour 79:1229~37.; Proctor, D., R. A. Williamson, F. B. M. de Waal, and S. F. Brosnan. 2013. Chimpanzees play the ultimatum game. 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USA 110: 2070~75.

 


[1] Monkeys reject unequal pay in GREG MANKIW’S BLOG
[2] Moral behavior in animals in TED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