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랍어 토트백 디자이너 인터뷰

근래 아랍어가 쓰인 토트백이 꽤 유명세를 타는 모양이다.

뭐 본인은 아랍어를 몰라서 정확히는 모르지만, 영문 번역에 따르면 대충 “이 텍스트는 아랍어에 기겁하는 사람을 겁주려는 목적 외에는 아무런 목적이 없습니다.”라는 의미같다. ㅋ

토트백의 개그센스 덕분인지 go viral된 것 같은데, 본인도 복수의 매체를 통해 이 사진을 보았다. 그러다보니 알 자지라에서 잽싸게 이 토트백 디자이너를 찾아내서 인터뷰[1]를 한 모양이다. ㅎㅎ

토트백을 디자인 한 사람은 Rock Paper Scissors의 두 설립자인 Sana Jammalieh와 Haitham Haddad라고 한다. 이 둘은 대학때부터 친구였던 모양인데, 사회 문제와 이슈를 해학적으로 표현하는 것을 좋아하는 것 같다. 바로 이번 토트백이 딱 그 케이스가 아닌가 싶다.

이스라엘 인구의 1/5은 아랍어를 모국어로 사용하는 사람이지만, 공공장소에서 아랍어를 쓰는 것을 두려워 한다.[2] 이스라엘 사회와 정부가 평상시에 팔레스타인 사람을 어떻게 다루는지 간접적으로 알 수 있는 대목이 아닐 수 없다. 일전에 수학공식을 보고 테러 시도로 오인하는 사건[3]을 보면, 서구인들의 뜬금없는 아랍어 적대감이 절대 작지만은 않을 듯 하다.

페이스북의 Rock Paper Scissors 스튜디오 페이지[4]를 검색해 보니, 이번 유명세 덕분에 토트백을 판매하는 메뉴가 생긴 것 같다. 가격은 15달러인데 국제배송을 해 주는지는 잘 모르겠다-_-

 


[1] 알 자지라 Tote bag designers: Idea came from our reality as Arabs 8 HOURS AGO
[2] 알 자지라 Israel’s war on the Arabic language 7 APRIL 2016
[3] 내 백과사전 미분방정식을 풀다가 테러리스트의 혐의로 FBI의 조사를 받게 된 사연 2016년 5월 9일
[4] https://www.facebook.com/RPS.Printshop/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