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츠와나의 코끼리 논란

예전에 케냐 북부 지방에서 코끼리의 낮과 밤의 이동속도 변화 비율을 추적하여 밀렵꾼들의 활동 변화를 추정하는 신박한 연구[1]를 본 기억이 나는데, 케냐에서 코끼리 보호운동[2]도 하는 걸 보면 케냐 지방은 나름 코끼리 밀렵으로 고생하는 듯 하다. 모잠비크나 탄자니아 일대에는 밀렵꾼들에 의한 자연선택으로 상아가 없는 코끼리가 증가한다는 이야기[3]도 들어보면, 사하라 이남 북동부는 밀렵이 꽤나 성행하는 듯 해 보인다.

근데 이와 대조적으로 요번에 africa geographic 기사[4]를 보니 보츠와나에는 코끼리가 너무 많아서 코끼리 사냥을 허용해야 하는게 아닌가 하는 논란이 있는 듯하다. 이 동네 코끼리 문제는 사하라 이남 북동부와는 좀 양상이 다른 듯 하다.

1992년에 보츠와나에는 코끼리 개체수가 55,000으로 추정되었는데, 2018년 건기에는 12만 정도로 추정되는 듯 하다. 지난 26년간 두 배 이상 증가했는데, 이 때문에 농장이라든지 사람 생활 반경과의 충돌이 잦아진 것 같다. 보츠와나 국토의 17%정도가 환경보호구역으로 지정되어 있는 듯 한데, 타 국가들에 비해 비교적 큰 비율이지만, 이 구역의 설정이 생태적으로 적절치 못하다는 주장도 있는 듯 하다.[4]

여하간 코끼리 서식지 이동, 불임 시술법 등등의 해결책이 논의되는 모양인데, 비용도 많이 드는 듯 하고 쉽지 않은 모양이다. 여하간 코끼리는 보존을 잘 해도 문제, 잘 못해도 문제인 것 같다. ㅎㅎ

예전에 에티오피아의 철로 증설로 인해 낙타와의 충돌사고가 늘어났다는 기사[5]를 본 기억이 나는데, 물론 이 경우는 낙타의 소유주가 있는 경우라 야생의 케이스와는 거리가 있지만-_- 여하간 인간과 동물의 온전한 공존이 확실히 쉽지만은 않을 듯 하다. 출산율이 서서히 떨어지고 있다지만[6] 여전히 사하라 이남 지역은 가장 빠르게 인구가 늘어나는 지역이니만큼 피할 수 없는 문제일 듯.

.


2019.5.24
BBC Botswana lifts ban on elephant hunting 22 May 2019

.


2019.8.10
이코노미스트 The ban on trading ivory is unfair but necessary Aug 8th 2019

.


2019.8.19
이코노미스트 에스프레소 Tusk, tsk: protecting endangered species Aug 19th 2019

.


[1] Festus W.Ihwagi, et al. “Night-day speed ratio of elephants as indicator of poaching levels”, Ecological Indicators Volume 84, January 2018, Pages 38-44 https://doi.org/10.1016/j.ecolind.2017.08.039
[2] 내 백과사전 케냐의 코끼리 보호 운동 2013년 8월 28일
[3] 내셔널 지오그래픽 Under poaching pressure, elephants are evolving to lose their tusks NOVEMBER 9, 2018
[4] africa geographic Wildlife vet: the Botswana elephant debate is actually about a bigger conservation issue March 22, 2019
[5] 이코노미스트 Camel trains are holding up Ethiopia’s new railway line Feb 10th 2018
[6] Sub-Saharan Africa: Fertility rate from 2006 to 2016 (statista.com)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