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둘기 인터넷 프로토콜 : 대량 데이터 전송에서 RFC 1149의 유효성

컴퓨터 공학자들이 인터넷에 적용할 새로운 아이디어를 제안하는 목록인 RFC에서는, 해마다 만우절에 개그성 제안을 제시한다. 위키피디아의 April Fools’ Day Request for Comments 항목에 전체 목록이 있으니 참고 바란다.

개중에 1990년 만우절에 제시된 RFC 1149[1]가 유명한데, 새를 활용하여 데이터를 전송하는 인터넷 프로토콜의 방법을 제시한 아이디어다. 이걸 보고 2001년에 Bergen시의 리눅스 사용자 그룹에서 실제 실험을 시행했다고 한다. 위키피디아의 IP over Avian Carriers 항목에 따르면 당시 9개 패킷 중 5개가 손실되었고 평균 핑값은 5222806.6ms 였다고 한다. ㅎㅎㅎ

ieee spectrum의 만우절 기사[2]를 보니, sd카드의 집적도가 올라갔기 때문에, 대용량 전송이 필요할 시에는 여전히 전서구 인터넷 프로토콜이 통상적인 인터넷보다 속도가 빠르다고 한다. 올해 초에 샌디스크에서 테라바이트 sd카드가 출시된 모양[3]인데, sd 카드의 무게라면 비둘기가 서너개 정도는 무리없이 전송가능하지 않을까. 아마 몇 테라바이트급 이상의 대용량 데이터를 근거리에 전송할 경우, 비둘기가 월등히 빠르지 않을까 싶다. ㅎㅎㅎ

얼마전에 중국에서 비둘기 매니아들의 속도 경쟁 격화로 인해, 최고 가격의 비둘기가 125만 유로(!)에 달한다는 기사[4]를 봤는데, 속도 빠른 전서구는 엄청나게 비싸구만. 어느 분야든 매니아의 세계는 오묘하다. ㅎㅎㅎ 여하간 추가비용을 고려하지 않는다면-_- 근거리 대용량 데이터 전송으로 비둘기를 사용하는 것도 가능한 한 가지 옵션이 아닐까 싶다. ㅋㅋ

.


2019.4.2
ieee spectrum Consider the Pigeon, a Surprisingly Capable Technology 29 Mar 2019 | 19:00 GMT

.


[1] David Waitzman (1 April 1990). Standard for the transmission of IP datagrams on Avian Carriers. IETF. doi:10.17487/RFC1149
[2] ieee spectrum Pigeon-Based ‘Feathernet’ Still Wings-Down Fastest Way to Transfer Massive Amounts of Data 1 Apr 2019 | 13:30 GMT
[3] 테크크런치 The world’s first 1-terabyte SDXC card is here 3 months ago
[4] 가디언 ‘Lewis Hamilton of pigeons’ sold for world record €1.25m Mon 18 Mar 2019 12.24 GMT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